국선도

국선도 소개

국선도는 상고시대부터 전해오는 우리 민족의 고유한 전통 수련법으로, 삼국시대 이전까지만 하더라도 사람들 사이 널리 행해졌고 삼국시대 이후로는 깊은 산중에서 비전되어 오다가 무운도인의 대를 이은 청운도인으로부터 청산선사께서 그 정통 수련법을 전수 받아 1967년 하산하여 전파하면서 다시 세상에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수천 년의 공부과정에서 체득하며 자연의 생성원리와 인체의 생리구조에 잘 맞게 고안된 수백 개의 몸동작과 정교한 호흡법, 그리고 고요와 몰입을 경험하면서 체계적으로 구성된 과학적이고 체험적인 심신수양법입니다.

또한 심신 수련을 통하여 건강한 몸과 마음과 정신을 가진 전인적인 인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돕는 자기계발 프로그램으로, 남녀노소, 인종, 종교, 질병유무와 무관하게 누구든지 수련할 수 있는 모두를 위한 건강법입니다.

국선도 (Kuksundo Bakdol-beop)는 9단법 37단계 430여 개 동작으로 구성된 점진적이고 체계적인, 깊이 있는 호흡수련 기반 단전행공(丹田行功)의 도법(道法)으로 한국 고유의 명상과학 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습니다.

밝돌법은 국선도의 본래 이름으로, ‘밝’은 생명의 에너지(태양, 밝음), ‘돌’은 순환하는(돌고 도는) 우주 자연의 법칙을 말하며, ‘밝돌법’은 우주 질서의 순리에 맞게 생명을 양생(養生)하는 수련방법을 의미합니다.

심신수련과 인재 양성의 도법으로 약 9,800년 전부터 전해져 내려와 고조선의 소도, 고구려의 조의선인제도, 신라의 화랑도 등으로 불렸고, 고려 이후에는 산중 도법으로 전해 내려오다가 산중 수도인 청산선사가 스승 청운도인의 “모두의 유익을 위해 도법을 전하라”는 명을 받고 1967년에 사회로 나와 국선도(밝돌법)를 현대 인류 사회에 다시 소개하였습니다.

밝돌 선인들의 뜻을 받들어 1967년 사회로 하산한 청산선사는 1970년 음력 3월 15일 “국선도본원(本源)”을 개원하고 본원의 수련장을 기반으로 국선도(밝돌법)의 사회 보급 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청산선사는 1971년에 “정신도법교육회” 이름으로 대한민국 문교부에 국선도(밝돌법)를 정식 등록하였고, “정신도법교육회”는 다시 1986년에 비영리 공익법인으로 전환되며 오늘날의 “사단법인 국선도법연구회”로 발전하였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위로 스크롤